好韓國 | 好人才 펀팟라이프교육 여행커뮤니티비즈취업쇼핑
 
아파트
상가
사무실
주상복합
오피스텔/원룸
단독/다가구
빌딩/건물
공장/창고
토지/임야
  '제 2의 선전' 단둥(丹東) 부동산 열풍, 당국 조사 등록일: 2018-05-11  

한반도 평화무드로 ‘제2 선전’의 기대감을 낳으며 중국 단동(丹東)이 부동산 투기과열의 진원진으로 떠오르자 당국이 최근 현지 부동산 시장 실태파악을 비롯한 단속 강화에 들어갔다. 

단둥 부동산에 투자하기 위해 외지인들도 몰려들고 있다<사진=바이두>
중국매체 중국경영보(中國經營報)는 한 소식통을 인용, 랴오닝성 주택건설청(遼寧省住建廳) 부청장(副廳長)이 이끄는 조사팀이 단둥 부동산 시장 실태파악에 착수했다고 보도했다.

단둥 부동산 조사를 맡은 주택건설청(住建廳)은 상품방 가격통제, 부동산 미분양해소,시장 관리감독 등 기능을 담당하고 있다. 또 조사팀을 이끄는 부청장(副廳長)은 부동산 시장 관리감독을 총괄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더불어 매년 상반기에 개최되던 시 정부 주최의 ‘춘계부동산거래대회’도 돌연 취소됐다. 그동안 단둥시는 이 행사에서 주택 구매자를 대상으로 금리 우대,보조금 지급 등 우대조치를 통해 부동산 미분양을 해소해왔다.

단둥의 부동산 가격은 한반도 정세가 해빙무드로 전환되면서 지난 4월 20일부터 폭등세를 보여왔다. 이에 따라 당국이 현지 부동산가격의 비이성적인 급등세에 대한 통제 필요성을 인식, 단속 강화에 들어갔다는 분석이다.

중국 매체에 따르면, 현재 단둥 부동산 시장은 하루 2번 가격이 조정돼 공시될 정도로 폭등세를 보이고 있다. 5월 5일 기준 외지인들의 단둥 부동산 구매비율은 최소 50%에 달한 것으로 알려졌다.

하루 거래 제한량을 알리는 부동산 업체의 공지사항
특히 과거 북중관계 냉각으로 개발사업이 중단되면서 ‘귀신도시(鬼城)’로 불렸던 단둥신구(丹東新區)의 부동산 가격도 최소 30% 이상 상승한 것으로 전해진다. 현지 부동산개발상들은 한때 단둥신구의 주택 미분양으로 골머리를 앓다 북한발 ‘개혁개방’ 조짐으로 호재를 맞고 있다. 특히 현재 부동산 업체들은 하루 부동산 거래량을 제한하는 등 ‘행복한 비명’을 지르고 있는 모습이다.

현지 부동산업체 관계자는 매체와의 인터뷰에서 “단둥신구는 지난 겨울에는 주택 1채도 팔지 못할 정도로 미분양 사태가 심각했다. 주택 공사도 완료되지 못한 것이 대부분이다”라면서도 ”이제는 외부 업체들이 단둥을 ‘제2의 선전’으로 부르며 몰려들고 있다”고 밝혔다.
한편 단둥은 북한의 신의주를 접하고 있는 북중(北中) 접경도시로 북중무역의 거점역할을 해왔다. 현재 단둥에는 약 237만명의 주민이 거주하고 있는 것으로 전해진다.

출처: 뉴스핌 5월 11일자 발췌


제목 등록일 조회
  올해 칭다오시 임대 보장 36% 달성 2018-05-24 80
  "단둥·하얼빈·다롄…" 중국 동북3성 부동산 '들썩' 2018-05-22 60
  올해 부동산시장 전망은?... 2018-05-21 75
▶ '제 2의 선전' 단둥(丹東) 부동산 열풍, 당국 조사에 나서 2018-05-11
  한은 “중국 부동산 시장 안정세 유지” 2018-05-08 65
  중국 칭다오 부동산 규제 강화, 주택구입 후 5년간 거래 금지 2018-04-19 143
  부동산 규제 지속, ‘거래 줄어들 것’ 2018-04-17 82
 
고풍스러운 유럽식 인테리어
묵직함과 부드러움이 특징인 유럽식 인테리어에 묻어나는 사랑스러움! 객실..
  임차한 아파트의 매매와 임차인 보호
  거주용으로 아파트를 임차한 후 인터
  칭다오에서 주택 구할 때 정보
  靑, 신정기간 부동산 거래량 뚝...
  초상은행 주택대출 - 随借&
  중국은행 - 개인주택대출
  부동산재산권양도계약서
  주택구매 계약해지 협의서
  중고 주택 매매계약서
회사 소개 | 인재채용 | 사이트 소개 | 이용약관 | 제휴사 | 고객센터 | 사이트맵