好韓國 | 好人才 펀팟라이프교육 여행커뮤니티비즈취업쇼핑
 
아파트
상가
사무실
주상복합
오피스텔/원룸
단독/다가구
빌딩/건물
공장/창고
토지/임야
  중국 당국이 부동산 시장 살리기에 발벗고 나섰다 등록일: 2022-10-21  


중국 당국이 부동산 시장 살리기에 발벗고 나섰다. 재련사(财联社)는 11일 중국 곳곳의 지방정부들이 현지 분양 주택 환매(回购)에 손을 뻗치고 있다고 전했다.


중국의 경기 회복에 걸림돌이 되고 있는 부동산 시장 침체를 되살리기 위한 당국의 조치로 풀이된다. 

최근 쑤저우시 정부의 한 부처가 ‘일부 신규 주택 환매 프로젝트’를 계획한 전문가 회의록이 유포됐다. 여기에는 쑤저우시가 6개구, 4개현의 총 10개 섹터의 신규 주택 1만 채를 환매할 계획이 언급된 것으로 알려졌다.

쑤저우시 주택건설국 측은 11일 "관련 상황을 알지 못한다"고 답했지만, 현지 여러 부동산 프로젝트에 관계자들은 "관련 부처가 이미 일부 부동산 공급원을 환매했다"고 전했다. 

사실상 쑤저우 이전에도 지난·정저우·후저우 등 여러 지방정부가 직접 나서거나 국유기업의 분양주택 대량 매입을 적극 독려했다.

쉬샤오러(许小乐) 베이커 연구소의 수석 시장 분석가는 "지금의 부동산 시장이 침체된 상황에서 지방정부가 분양주택을 매입하는 첫 번째 목적은 시장 안정이다. 첫째, 정부가 분양주택을 대량 매입하면 재고를 빨리 없앨 수 있고, 둘째, 부동산 기업이 자금을 회수해 판매 주택의 대규모 집값 하락을 막을 수 있어 집값을 안정시키는 데 도움이 된다"고 분석했다.

이어서 “또한 정부의 주택 환매는 다양한 용도로 활용될 수 있다”면서 “주택 자원을 인재 주택 및 임대 주택으로 직접 활용할 수 있고, 또 한편으로는 부동산 시장이 활성화 되면 일부 주택을 부동산 기업에 판매를 위탁하거나 부동산 기업에 되팔 수도 있어 부동산 시장의 안정 운영을 확보할 수 있다”고 분석했다.

주거자오팡(诸葛找房) 데이터 연구센터의 왕샤오창(王小嫱) 수석 분석가는 "분양주택 재구매는 단기적으로 시장에 호재로 작용해 부동산 업계의 자금난을 해소할 수 있지만, 장기적으로는 부동산 시장의 회복은 여전히 구매자 심리 회복이 필요하다"고 전했다. 

사진출처: 네이버   원문 출처: 상하이방 

*본 콘텐츠 내 사용하는 이미지 등 내용은 상업용도가 아니며, 저작권 문제 발생 시 삭제 처리됩니다.
제목 등록일 조회
▶ 중국 당국이 부동산 시장 살리기에 발벗고 나섰다 2022-10-21
  ‘부동산 보조 정책’ 잇따라…부동산 시장 봄날 오나? 2022-09-23 231
  中 1분기 부동산 투자 규모 2조 7800억 위안 달해 2022-04-25 299
  상하이지수만 오르고 혼조 마감...부동산주 강세 2022-04-19 192
 
고풍스러운 유럽식 인테리어
묵직함과 부드러움이 특징인 유럽식 인테리어에 묻어나는 사랑스러움! 객실..
  주택분양허가증의 취득 전 분양
  유휴토지에 대한 회수권
  토지사용권의 양도와 임대
  靑, 신정기간 부동산 거래량 뚝...
  초상은행 주택대출 - 随借&
  중국은행 - 개인주택대출
  부동산재산권양도계약서
  주택구매 계약해지 협의서
  중고 주택 매매계약서
회사 소개 | 인재채용 | 사이트 소개 | 이용약관 | 제휴사 | 고객센터 | 사이트맵